자유게시판

newlife
  교회소식 | 새가족환영갤러리 | 교회행사영상 | 자유게시판 | 포토갤러리 | 자료실  
     
자유게시판

하나님, 어떻게 하실 거예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뉴라이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223.41) 작성일17-07-18 08:29 조회233회 댓글0건

본문

기도의 영이신 성령께서는 응답의 때와 방법까지도 온전히 하늘 아버지께 맡기게 하신다. 많은 사람들이 기도를 하면서도 내려놓지 않는다. 요한복음 2장에 나오는 가나의 포도주 기적 때 예수님의 어머니 마리아를 생각해보라. 그녀는 단순히 혼인 잔치에 포도주가 떨어졌다는 사실만을 예수님께 말씀드렸다.

기도란 우리에게 없는 것을 정직하게 주님께 말씀드리는 것이다. 중요한 것은 마리아가 그 이상의 것을 하지 않았다는 사실이다. 이 집에 포도주가 떨어졌으니 포도주 살 돈이 좀 생기게 해달라거나 화가 난 손님들을 설득시켜달라고 하지 않았다. 문제를 말씀드린 다음 그 해법까지 예수님께 제시하지는 않았다는 것이다.

사실 마리아의 인간적인 상식으로는 방법이 없었다. 마리아는 예수님이 물로 포도주를 만드는 것을 한 번도 본 적이 없었으므로 이 어려운 상황을 해결하는 데 이런 엄청난 방법을 쓰실 줄은 상상도 못했을 것이다. 그러나 그녀는 예수님이 전능자라는 것을 알았기에 일단 예수님의 손에 가면 상상을 초월하는 하늘의 지혜로 해결하실 것을 믿었다. 우리도 그렇게 해야 한다.



많은 사람들이 너무 자상한 탓에 하나님을 걱정한다. 문제를 말씀드린 다음에 “하나님, 어떻게 하실 거예요? 우리 같이 고민해봐요. 백지장도 맞들면 낫다잖아요?”라고 하면서 하나님과 회의하며 문제를 해결해드리려고 한다. 그것은 잘못된 것이다. 우리가 하나님을 걱정해드릴 필요가 없다. 우리 생각에는 도저히 수가 없어도 하나님 손에 가면 상상을 초월하는 방법으로 해결될 것을 믿어야 한다.

기도는 우리의 한계선까지 가고 그 다음에는 빠지는 것이다. 어떻게 하실지는 하나님이 하실 일이고, 우리의 할 일은 믿고 맡겨드리는 것이다. 하나님께는 우리가 상상도 못하는 해법이 있기 때문에 우리가 알 필요도 없고 주님을 위해 걱정해드릴 필요도 없다. 마리아가 주님께 문제를 맡긴 다음에 한 말은 딱 하나였다. “무슨 말씀을 하시든지 그대로 하라.”
“무슨 말씀을 하시든지 그대로 하라.”
포도주가 떨어진 상황을 주님이 어떻게 해결하실지  마리아가 주님 대신 걱정하고 고민할 필요가 없었다. 이제 기도로 주님께 문제를 맡겨드렸으니 마리아는 잠잠히 주님을 기다리기만 하면 되었다. 기도란 그런 것이다. 기도로 주님께 문제를 맡겼는가? 거기까지 하고 이제 평안을 누리기를 바란다.

성령께서는 우리가 할 일까지 하고 더 이상 신경 쓰지 않고 잠잠히 기다리게끔 인도하신다. 하나님께 모든 것을 맡기고 평안을 누리면 된다. 기도는 우리의 한계선에서 멈추는 것이다. 딱 멈추고 그때부터는 주님께 통제권을 넘겨드리는 것이다. 그게 성령이 인도하시는 기도이다. 그렇기 때문에, 성령께서 이끄시는 기도를 하는 사람은 주님이 주시는 평강을 누린다. 빌립보서 4장 6,7절을 그 맥락에서 이해해보라.

아무것도 염려하지 말고 다만 모든 일에 기도와 간구로, 너희 구할 것을 감사함으로 하나님께 아뢰라.
그리하면 모든 지각에 뛰어난 하나님의 평강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 마음과 생각을 지키시리라 빌 4:6,7

무슨 말인가? 염려와 기도를 같이 붙잡지 말라는 것이다. 우리가 할 일은 모든 문제를 감사함으로 하나님께 아뢰는 것까지, 그리고 끝이다! 문제 맡겨놓고 붙어 서서 계속 잔소리하고 하나님 하실 수 있겠느냐고 어떻게 하실 거냐고 물어보고, 설명해도 이해도 못 하면서 걱정하는 것은 성령의 기도를 받는 자세가 아니다.
[갓포스팅  2017/7/18]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3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3 “내가 이전 달과 하나님이 나를 보호하시던 날에 지내던 것같이 되었으면.… 뉴라이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1 217
열람중 하나님, 어떻게 하실 거예요? 뉴라이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7-18 234
51 예수를 바라보자. [히브리서 12:2] 뉴라이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8 262
50 그러나 이제 그리스도께서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아 [고린도전서 15:… 뉴라이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10 291
49 당신은 범사에 감사하고 있는가? 인기글 뉴라이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9 305
48 “조금 나아가사 얼굴을 땅에 대시고 엎드려 기도하여 가라사대.” [마태복… 인기글 뉴라이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2 400
47 만세의 비밀이 풀려지는 가장 놀라운 선포! - ”하늘에 계신 우리아버지여… 인기글 뉴라이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4 380
46 감동의 찬양 150분 New & Best "나는 예배자입니다" 인기글관련링크 뉴라이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3 405
45 래퍼 비와이의 수상 소감 인기글 뉴라이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8 365
44 네가 말하기를 여호와는 나의 피난처시라 하고 지존자로 거처를 삼았으므로… 새생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7 293
43 도움 부탁 드립니다. 인기글 정무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1-02 507
42 2016년 라티문 선교 영상 인기글관련링크 행정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8 909
게시물 검색
newlif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